2004년 12월 28일 화요일

바다/././


황조가

펄펄나는 저꾀꼬리
암수서로 정답구나

외로울새 이내몸은
뉘와함께 돌아갈꼬

댓글 없음:

댓글 쓰기